ALIGHIERI

언어 전공 학위를 막 수여한 학생이었던 로쉬 마티니(Rosh Mahtani)는 항상 문학에 대한 열정을 지니고 있었습니다. 그는 신곡의 작가에게서 영감을 받아 2014년, 알리기에리(Alighieri) 하우스를 설립했습니다. 로쉬 마티니는 네크리스, 브레이슬릿, 이어링, 앵클 브레이슬릿 및 헤어 액세서리에까지 단테에 대한 주제를 비전으로 삼아 담아냈습니다.
오리지널하고 거치면서도 세련된 알리기에리의 디자인들은 골드와 브론즈, 진주의 터치를 통해 룩에 매력을 더해줍니다. 때로는 빈티지스러운, 때로는 모던한 포인트를 사용하여 우아하면서도 캐주얼한 아웃핏에 어울리는 액세서리들입니다. 저희가 한 눈에 반한 페미닌 주얼리들의 최신 디자인들을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