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OR

크리스챤 디올(Christian Dior)은 꿈의 디자이너입니다. 1946년, "뉴 룩(New Look)" 혁명으로 알려진 패션 하우스를 설립하자마자 디자이너의 예언자적인 정신은 끊임없이 전 세계 여성을 아름답게 승화며, 오늘날까지도 그의 후계자들에게 영감을 줍니다. "패브릭은 우리 꿈을 담을 수 있는 유일한 수단이다(...). 결론적으로 패션은 꿈에서 비롯되고, 꿈 그 자체이며, 도피이다." - 디자이너는 저서 <나는 디자이너다( Je suis couturier)>에서 이렇게 썼습니다. 그의 컬렉션이 거듭됨에 따라 크리스챤 디올은 뮤즈의 행복을 창조하는 조물주가 되었습니다.

시즌에 따라 뛰어난 유산은 여성 컬렉션 아트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와 남성 컬렉션 디렉터 킴 존스에 의해 재해석됩니다.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는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재능, 창조성, 전 세계 여성 아티스트들과 장인들의 참여를 그 어느 때보다도 더 내세웁니다. 계승에 대한 열정과 전통, 전위주의, 프랑스 패션이 이어가는 최고의 노하우 사이에서 이루어지는 참신한 소통을 통해 디자이너는 포괄적이고 보편적인 언어인 패션의 정수를 더욱 빛나게 합니다. 그녀의 크리에이션은 여성의 자유뿐만 아니라 문화의 다양성을 고무시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