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NETTE NY

마르세유 출신의 디자이너 프레데리크 다스몬드(Frédérique Dessemond)는 스타일과 소재를 믹스하기 좋아했던 그의 어머니를 닮아 항상 주얼리를 사랑해왔습니다. 크리에이티비티의 도시 뉴욕을 발견한 후 그녀는, 자신만의 주얼리 하우스인 지넷 뉴욕(Ginette NY)을 설립하기로 결심합니다.
그녀의 디자인들은 어떤 개성과 정신 상태를 컨템포러리 주얼리에 담아냈습니다. 정확하면서도 세련된 라인들이 우아하게 여성스러움을 드러내줍니다. 지넷 뉴욕은 옐로, 로즈, 화이트 골드 소재의 다양한 라인을 제안하며, 디자이너의 바람에 따라 원석 및 준보석 스톤들을 이에 추가하기도 합니다. 모던하면서도 섬세한 지넷 뉴욕의 주얼리는 페미닌 룩에 약간의 순수함을 더해줍니다.